생산지 스토리

한 잔의 커피, 한 잔의 평화...
피스커피는 자연의 힘으로 자란 체리를 농민들이 채집하여 진심으로 선별.가공합니다.

HOME > 피스커피 이야기 > 생산지 스토리

게시글 검색
피스커피 사진전2: 동티모르 커피
최고관리자 조회수:3364 121.134.233.68
2012-07-21 23:54:09
피스커피 사진전 두번째 시간입니다^^ 
오늘은 동티모르 로뚜뚜마을 사람들이 얼마나 정성들여 커피를 만드는지 사진으로 보여드릴게요^^
 
 
커피열매가 빨갛게 익어갑니다. 마을 사람들의 꿈도 익어갑니다.
 
 
커피시즌이 되면 온 가족이 커피열매를 따서 팔기 전에 덜익은 열매를 골라냅니다.
 
 
온 가족이 커피열매를 짊어지고 옵니다. 머리에 실린 삶의 무게가 희망으로 바뀌길 소망합니다.
 

 
가져온 커피 무게를 재서 알맞은 값에 사들입니다.
 

사들인 커피열매의 과육을 제거합니다. 혹시라도 놓치는 열매가 있을까 꼼꼼히 살펴봅니다.
 
 
 
과육을 제거한 커피를 여러사람이 달라붙어 물로 깨끗이 씻습니다. 손의 감각이 중요한 작업이라 장갑을 끼지 않습니다.
 
 
 
커피시즌에는 일이 많아 밤을 새며 작업하는 날이 많습니다.
 
 
 
이리 뒤집고 저리 뒤집고 파치먼트를 햇빛에 말립니다.
 
 
 
파치먼트를 말리면서 중간중간 못생긴 파치먼트를 골라냅니다.
 
 
다 말린 파치먼트를 딜리 공장에 옮기기 위해 자루에 담아놓았습니다. 출고 준비를 마친 청년들이 회의를 합니다.
 
 
파치먼트를 딜리 공장에 보낼때, 그린빈이 로뚜뚜마을로 올 때 트럭이 오갑니다. 하지만 길이 안좋을 때는 사람이 트럭을 끌어야 할 때가 많습니다.
 

 
드디어 마지막 단계! 정성들여 만든 그린빈을 자루에 담고 자루에 PEACE COFFEE SAME ARABICA를 새긴 후 한국에 보냅니다.
 
피스커피가 만들어지는 과정 잘 보셨나요? ^^
피스커피는 동티모르의 햇살과 바람이 준 선물이며, 동티모르 사람들의 희망이자 미래입니다.
기억해주세요. 응원해주세요.

댓글[0]

열기 닫기